한식뷔페 자연별곡 미아현대점




제주도에서 돌아와 슈타인과 점심을 먹었습니다. 제가 없는 동안 몸살도 앓고 목에 담도 걸려서 고생고생하고 있었네요.. 몇 번인가 가보고 싶어했던 자연별곡 뷔페에 갔습니다. 미아삼거리역에 내려 현대백화점 미아점까지는 약 10분정도 걸은 것 같네요. 9층 식당코너에 있습니다.



입구


11시 30분쯤 갔더니 웨이팅은 없었습니다. 옆에 문화센터가 있어서 그런지 손님들이 죄다 아줌마...



가게 실내


커다란 테이블로 몇 개의 구역이 나뉘어 있습니다.



테이블


봄이라고 봄 신메뉴들이 나와있네요. 우삼겹 봄된장 전골은 저녁과 주말에 제공된답니다. 우리는 런치이므로 노샤브샤브

자 이제 담으러 가봅니다~



개나리 콩밥 담뿍 담아 봄봄 유채비빔밥


비빔밥은 슈타인이 한 그릇 비볐길래 맛만 보았습니다. 강황 넣어서 노란색이고, 병아리콩 밥이더군요. 달래간장이랑 나물 넣어 비비니 맛이 좋습니다. 건강해지는 느낌?



달래 닭강정



봄나물 백순대


네..맞습니다. 메뉴 이름 기억하기가 어려워서 이름표와 같이 찍은 사진들입니다. 따라쓰기...참 쉽쥬?



냉이크림 함박떡갈비


답니다 많이.. 냉이크림 찍지않아도 달달함..



봄봄 보쌈


막 나왔을때 맛있습니다. 시간이 지나면 식어서 뻣뻣해집니다.



방앗간 가래떡 떡볶이, 당면 김말이 튀김



깻잎장아찌 쌈밥, 주먹밥 등


속이 뭐가 들었나 기대했는데 그냥 깻잎에 맨밥 싼것 입니다..



첫 접시


저도 모르게 육류 위주만 담겼네요. 봄신상 메뉴 위주로 사진을 찍어서 기본 메뉴는 소개에 들어가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한식뷔페인데 한식이랄게 떡갈비와 바지락국 밖에 안 보이네요ㅋㅋ

쌈 싸먹었던 보쌈은 소스가 여러 종류여서 취향것 다르게 먹을 수 있습니다. 단, 식기전에 먹어야 맛납니다. 떡볶이는 떡볶이라는 이유만으로 실패하기 힘든 음식이므로 적당한 맛이 났습니다. 떡볶이보단 김말이가 더 맛이 좋아요.



달래 닭강정


제일 맛있었던 달래 닭강정. 
달래와의 조합은 별로지만 새콤달콤하게 무친 달래 양념은 괜찮았습니다. 튀김이야 당연히 합격. 제주도에서 일주일동안 닭 구경을 못해서 요즘 치킨 너무좋앙 상태니까요ㅋㅋ 페페론치노는 모양새만 냈는지 알싸하게 매운맛은 1도 없습니다. 


 
봄나물 매콤 비빔면


첫 접시를 끝내고 또 돌아봅니다. 안 보이던 메뉴가 나타나네요.



떡앤치즈


맥앤치즈 응용편 떡앤치즈. 떡볶이 떡과 푸실리, 벌집모양 감자튀김이 치즈에 빠져 있습니다. 비주얼은 깡패..



부지깽이 파스타


흠. 흐응..이런거 싫어ㅠㅜ 도전조차 안함..



연근 표고탕수


이것이다!!



샐러드류



샐러드류


양심에 찔려서 약간 담아봅니다.



벚꽃자몽에이드


이름을 왜 벚꽃자몽이라고 붙혔는지 모르겠는 자몽에이드. 상상할 수 있을 맛, 특이하진 않습니다.



두번째 접시


호박샐러드랑 흑임자샐러드였나.. 쏘쏘 합니다.



떡앤치즈


기대했는데 니맛도 네맛도 아니였던 너



연근 표고탕수


힝 이거 맛있어요 역시 표고탕수! 적다보니 죄다 튀김류에 높은 점수를 주는군요ㅋㅋㅋ



요거트 코너, 과일 등


대식가는 못 돼서 두 번째 접시 후에 후식 종류로 가봅니다. 아이스 홍시 좋죠, 요거트도 담습니다.



한송이 케이크


빵 시트 부분이 거의 없이 커스터드 크림과 생크림이 대부분을 차지하는 떠먹는 케이크 입니다. 대환영>_<



꽃보다 경단


색이 예쁜 걍 경단.



세번째 접시


요거트와 후식 종류 약간이랑, 에스프레소를 담아왔습니다. 요거트는 위에 딸기와 복숭아를 선택해서 올릴 수 있어요.



한송이 케이크


흐음..흑 역시 지방은 맛있습니다ㅠㅠ 있는둥 마는둥한 시트는 그와중에 초코빵이고 난리ㅠㅠ
케이크 먹으니 후식의 욕구가 모두 마무리 되었습니다. 달달함과 지방의 올킬이었던 메뉴.



아이스크림, 딸기바나나빙수


시간이 많이 남아서(?) 좀 더 돌아봅니다. 식사는 끝났고 천천히 얘기하며 먹을 주전부리를 놓기위해 기웃거립니다. 후식 후의 후식이랄까..



아이스크림 3종류



제조 된 딸기 바나나 빙수


짜란! 너무 달다!! 
얼음이 모두 갈린상태로 보관되어있어서 푹푹 퍼오면 됩니다. 부드러운 식감은 아니죠.



아이스크림


이걸로 진짜 마무리 예요!
흑임자 아이스크림 굉장히 정직합니다. 깨를 얼마나 넣었는지 입에 넣자마자 흑임자 맛만 납니다. 조심하세요.



가격표


런치 가격은 1인 13,900원입니다. 가격은 그냥 보통이었다고 생각되지만 아주 오랜만에 간 뷔페였어서 재미있었네요.



으앙 미니소다!


현대백화점에 입점되있는줄 몰랐습니다. 8층에 있어요.



미니소


일본에서 온 느낌이 팍팍 납니다. 미아사거리역 근처에 모던하우스가 있어서 장사가 잘 될지 모르겠지만 예쁘고 아기자기하고 저렴하더군요. 이랜드 계열 디자인과는 성향이 다릅니다. 여유롭게 아이쇼핑을 하며 소화시키기 딱 좋은 위치네요.

기승전미니소로 뷔페 포스팅 마무리합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또 달아보자


달아보자